상단여백
HOME 문화
골든차일드 봉재현, 첫 단독 화보
사진제공 울림 엔터테인먼트, 아레나 옴므 플러스

골든차일드 (Golden Child) 봉재현이 데뷔 후 첫 단독 화보를 장식했다.

22일 공개된 남성 패션 매거진 ‘아레나 옴므 플러스’ 3월호에서 봉재현은 소년 미 가득한 매력을 발산했다. 봉재현은 기어 VR을 머리에 쓰고 아방가르드룩과 스포티룩, 데님룩을 선보여 시선을 사로잡는다.

앞서 봉재현은 패션 매거진 '싱글즈', '퍼스트룩', '더스타', '쎄씨', '나일론' 등 골든차일드 멤버들과 함께 여러 화보를 촬영한 적은 있으나, 단독 화보 촬영은 이번이 처음이다.

골든차일드 멤버 중 화보 촬영을 가장 좋아한다는 봉재현은 "이상하게 카메라 앞에서는 마음이 편안해져 이런저런 시도를 많이 하게 된다."며 "촬영하며 새로운 내 모습을 발견하는 것이 재미있다."라고 밝혔다.

평소 엑소(EXO)의 팬으로 널리 알려진 봉재현은 인터뷰에서 "중학교때 엑소 선배님들 '으르렁' 무대를 보고 멋진 퍼포먼스로 인해 가수의 길로 들어서게 됐다."라며 데뷔 동기를 밝히기도 했다.

지난해 '너라고', '렛미', '지니' 등 두 장의 미니앨범과 싱글앨범으로 1년 내내 대중에게 눈도장을 찍은 골든차일드는 발표하는 곡마다 역동적인 칼군무와 탄탄한 라이브 실력으로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주목받으며 팬층을 넓혀가고 있다.

청량한 소년 미로 무장한 모습은 물론 진중한 자신의 이야기까지 돋보이는 화보와 인터뷰는 '아레나 옴므 플러스' 3월호를 통해 만날 수 있다.

이재원 기자  jl1116@senmedia.kr

<저작권자 © 센미디어 (SENMEDI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재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